최종편집 : 2024.3.4 월 08:11
재외선거, 의료보험
> News Wide > 국내뉴스
윤 대통령, 폴란드 첫 일정 동포들 만나 “양국 협력 심화 기대”
최유정 기자  |  ok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7.1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윤석열 대통령이 12일(현지 시간) 바르샤바의 한 호텔에서 열린 폴란드 동포간담회에서 박수치고 있다.[ 2023.07.13.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폴란드 공식 방문 첫 일정으로 동포들과 만찬을 함께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저녁 리투아니아에서 폴란드로 이동한 직후 바르샤바 시내 한 호텔에서 동포들을 초청해 만찬 간담회를 했다.

윤 대통령은 간담회에서 "한국과 폴란드는 이제 수교한 지 34년이 됐다"며 "모범적이고 호혜적인 협력 관계를 잘 가꾸어왔고, 서로에게 중요한 전략적 동반자 관계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양국의 교역 규모는 90억 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며 "300개 넘는 우리 기업들이 현지에서 활약하고 있다"고 했다.

특히 "양국의 협력은 방위산업, 원자력을 포함한 첨단 분야로 확대되면서 전략적 관계가 한층 더 심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한국과 폴란드의 관계는 지난 30여년 간 우리 동포들이 열심히 뛰어준 데 힘입어서 이렇게 단단하게 발전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폴란드 각지에서 기업 활동을 하는 동포 여러분이 한국과 폴란드의 경제 발전에 기여하는 가교로서 큰 역할을 해줬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지난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피해 폴란드로 피난 온 고려인 동포와 우크라이나 난민들에게 숙식과 생필품을 지원한 것 또한 국제사회에 큰 울림을 줬다"고 언급했다.

윤 대통령은 "지난달 출범한 재외동포청이 여러분과 대한민국을 이어주는 플랫폼 역할을 할 것"이라며 "전 세계 한인 네트워크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여러분이 어느 곳에 계시든 마음껏 도전하고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대한민국 정부가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약속했다.

폴란드 동포간담회에는 윤 대통령 부부와 현지 동포 80여 명이 참석했으며, 현지에서 가정을 이룬 한-폴란드 부부의 음악 공연이 펼쳐졌다.

   
▲ 윤석열 대통령이 12일(현지 시간) 바르샤바의 한 호텔에서 열린 폴란드 동포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3.07.13. 대통령실 제공]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찾아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종로19(르메이에르 종로타운) B동 1118호 | Tel 02)2075-7141~3 | Fax 02)2075-7144
등록번호 : 아01003 | 등록일자 : 2009. 10. 24 | 발행일자 : 2009. 10. 24 | 발행인 : 이구홍 | 편집인 : 이구홍
개인정보취급담당자 : 최유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혜민
Copyright 2008 세계한인신문. All Rights Reserved.mail to ok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