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4.12 금 13:58
재외선거, 의료보험
> News Wide > 교포뉴스
`동해표기' 백악관 온라인청원 2만5천명 서명
연합뉴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4.0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버지니아 한인회 중심..`美교과서 바로잡기' 운동

미국 백악관의 인터넷 민원사이트 `위 더피플(We the People)'에 오른 `동해 표기 정정' 청원의 서명인이 2만5천명을 넘어선것으로 나타났다.

`동해, 우리 교과서의 잘못된 역사'라는 제목으로 게재된 이 청원에는 5일(현지시간) 오전 현재 2만5천219명이 서명했다.

백악관은 이 사이트에 오른 민원 가운데 30일 이내에 서명인이 2만5천명을 넘는경우, 공식 답변을 할 수 있다고 밝히고 있어 동해 표기 문제에 대한 어떤 입장 표명이 나올지 주목된다.

지난달 22일 버지니아주(州) 한인회(회장 홍일송) 중심으로 제출된 이 민원은 "미국의 참전용사들은 2차 세계대전에서 일본을 무찌른 주인공으로, 한국이 자유를되찾는데 도움을 줬다"면서 "그러나 우리(미국인)는 여전히 진주만을 공격한 침략자들이 조작한 잘못된 역사를 아이들에게 가르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교과서에 실린 잘못된 역사를 바로잡아 우리 아이들이 진실된 역사를배우는 권리를 가질 수 있도록 서명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앞서 시카고 한인회 김종갑 회장과 워싱턴DC 한인연합회 최정범 회장 등이지난 2일 워싱턴DC 의원회관에서 윌리엄 로건 미국지명위원회(BGN) 위원장, 캐런 개츠 국무부 동아태 의회담당 수석보좌관 등과 만나 동해병기에 대한 지지를 당부하는등 미국내 한인 사회에서 동해표기 문제에 대한 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한편 지금까지 이 사이트에 오른 민원 가운데 가장 많은 서명을 받은 것은 베트남 인권 문제에 관한 것으로 모두 15만명 이상이 서명했다.

(연합뉴스=워싱턴 이승관 특파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찾아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종로19(르메이에르 종로타운) B동 1118호 | Tel 02)2075-7141~3 | Fax 02)2075-7144
등록번호 : 아01003 | 등록일자 : 2009. 10. 24 | 발행일자 : 2009. 10. 24 | 발행인 : 이구홍 | 편집인 : 이구홍
개인정보취급담당자 : 최유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혜민
Copyright 2008 세계한인신문. All Rights Reserved.mail to oktimes@hanmail.net